QT

QT

9/20(주) 붉은 암송아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인터내셔널갈보리교회 작성일20-09-11 10:12 조회60회 댓글2건

첨부파일

본문

5923b3c14e0f2a72fc4c05e83732c0a7_1599837083_6238.png
5923b3c14e0f2a72fc4c05e83732c0a7_1599837084_5576.png
 

댓글목록

sharon님의 댓글

sharon 작성일

묵상,  나를 정결케 하소서,  민 19:2

여호와께서 명령하시는 법의 율례를 이제 이르노니 이스라엘 자손에게 일러서 온전하여 흠이 없고 아직 멍에 메지 아니한 붉은 암송아지를 네게로 끌어오게 하고

OBSERVATION

Summary
붉은 암송아지를 죽이고 그 피를 뿌리고 그것을  불사르고 백향목, 우슬초, 홍색 털실을 가져와서 함께 사르고 암송아지 재를 잘 보관하여 부정을 씻어내는 물에 타서 쓴다.

Who is God
• 하나님은 예수님의 죽음을 통하여 우리의 부정을 씻어주신다.
• 예수님의 피는 우리를 정결케 하신다.

APPLICATION

부정한 자는 하나님 앞에 나아갈 수 없다.  오직 정결함을 입은 자들만 하나님의 산에 오를 수 있다. 하나님께서는 인간을 사랑하사 그들과 영원히 함께 하시고 싶은  소원을 가지셨다, 때문에 죄인을 정결케 하는 장치를 예비해 주셨다.  붉은 암송아지나 백향목, 우슬초, 홍색 털실은 다 예수님에 관련된 의미를 지닌다,

붉은 암송아지, 파라, 는 생명을 가져온다는 의미이다. 예수님은 우리에게 생명을 주시는 분이기에 붉은 암송아지로 예표되었다.  부패하지 않는 백향목은, 예수님의 영원하신 신성을 상징한다, 우슬초는 지나가다 라는 의미를 지닌 식물로, 유월절 피를 뿌릴 때 사용하도록 성경은 규정한다,  즉 주님의 피를 뿌림으로 죄를 속죄하고 재앙을 지나가게 한다는 의미이다.  홍색 실은 예수님의 보혈을 상징할 것이다.

이처럼 예수님은 정결함을 받아야 할 죄인을 위한 완벽한 하나님의 대안이다. 바로 하나님 최고의 은혜이다. 죄인은 하나님 앞에 나아갈 수가 없다, 오직 예수님의 보혈의 공로를 의지하며 나아갈 뿐이다. 

성전에서 정결케 하는 물에 필요한 암송아지는 이스라엘에서 태어난 완전히 붉은 흠없는 암송아지, 한번도 멍에를 메어 본 적이 없어야 하는데  유대인들은 이 암송아지가 나타나는 것을  성전 재건의 신호로 보고 있다. 미쉬나(Mishna)에 의하면 붉은 암송아지는 흠이 있거나 단 2개의 검은털이 보이기만 해도 무효처리가 된다. 붉은 암송아지는 자연출생이어야 하며 붉은 암송아지로 인정받기 위해서는 전통적고 엄격한 테스트를 통과해야 한다. 템플 연구소의 웹사이트에 따르면, 모세 이후 정화수를 만드는데 사용된 붉은 암송아지는 단 9마리 였다. 첫번째 암송아지는 모세시대에 나타났으며, 두번째 암송아지는 제2성전 에스라 시대에 출현하였고, 제2성전 전체기간에는 일곱마리의 붉은 암송아지가 정결케하는 재로 사용되었다. 약 1500년의 기간동안 아홉마리가 재로 사용된 것이다. 그런데 지난 2018년 8월 28일 태어난 붉은 암송아지가 이 모든 규정에 맞는 암송아지라 하여 유대인들은 성전 재건에 대한 모든 준비가 완료되었다고 여기며 기뻐하고 있다고 한다, 

그러나  우리에게는 모든 자격을 갖추신 완전한 붉은암송아지, 예수님이 오셨다, 그리고 우리를 위하야 불에 살라지듯 죽음을 당하셨다.  이제 우리를 정결케 하는 예수 그리스도의 피가 있기에 우리는 더 이상 암송아지를 필요로 하지 않는다. 예수님의 보혈의 공로를 의지하며 회개하자. 회개의 영이 부어지기를 기도하자.  날마다 정결함을 사모하자.

Sin to avoid,  나는 하나님 앞에 나아가기에 충분히 정결한가?  더회개를 부지런히 하자.
Promise to hold, 예수님은 우리를 정결케 하는 암송아지로 죽으셨다
Action to take place, 예수님의 이름으로 더욱 회개하며 정결함을 입자

하나님 아버지,  점도 없이 흠도 없이 정결케 되기를 원합니다.  저의 말과 생각을 감찰하시며 늘 회개하게 하소서. 우리를 정결케 하는 암송아지를 예비해 주심 감사드립니다.  회개의 영을 부어주소서, 회개할 수 있는 은혜를 이 땅에 부어주소서,  회개를 동반하는 큰 부흥을 이 땅에 부으소서,  나를 정결케 하소서.

JnLe님의 댓글

JnLe 작성일

Num 19:1-10
Jesus is the Way

SCRIPTURE

You shall give it to Eleazar the priest, and it shall be brought outside the camp and be slaughtered in his presence. (Num 19:3)

OBSERVATION

Summary
- God’s command as to how water to remove impurity among the sons of Israel is supposed to be prepared with the ashes of a red heifer outside their camp.

Who is God?
- God forgives and He makes a way to redemption.

APPLICATION

A red heifer is only an animal, but it points to the selfless sacrifice of our Lord Jesus. First of all, just as it was brought outside the camp and slaughtered there, Jesus also suffered outside the gate so that He might sanctify the people through His own blood (Heb 13:12).

Second, having been slaughtered outside the camp, it got spent to sanctify the tent of meeting and the camp that surrounds it by having its blood taken and sprinkled seven times. The Blood that our Lord shed at Calvary cleansed us all and even the city. The camp should perhaps never deserve His mercy because it is still riddled with sin. But Jesus shed His blood to redeem the fallen camp of mankind. With regards to Corinth, the city that was notoriously filled with corruption and animosity against His Way, Jesus also said to His servant, “I am with you, and no man will attack you in order to harm you, for I have many people in this city.” (Acts 18:10)

Third, this unique animal was all about giving its blood. The skin had to be thoroughly red, the color of the blood, from head to toe, and it had to be burned so throughly even its blood outside the camp. Jesus shed His blood and water. What a horrendous and thorough death He died for us and yet through His “burning” sacrifice, we’ve got redeemed.

Now, we may feel as though we are locked up in a sinful and hopeless camp. But Jesus bore all the reproach and sprinkled His own blood toward this camp to save us and redeem us. He gave it all so thoroughly that whoever comes to Him shall find true and eternal security and salvation. God makes a way and Jesus is the Way. Toward this fallen camp, He bore all our reproaches and sprinkled His blood seven times to save us and redeem us. Not only that, He calls us, the broken beings, to be the light of the world, a city set on a hill that cannot be hidden, a city which is to come on the one hand and yet is to shine its light on the fallen world even to this day.

PRAYER

God, You bore all reproaches to save and redeem this fallen camp. Lord, this fallen world still has hope only because of You because You have sprinkled Your blood on us. Lord, help me and us know that You are the Way and You’ve called us to be a city on a hill, the light of the world even though we, and I, are utterly broken. In Jesus Christ’s Name, I pray. Amen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